[텐아시아=임휘준 인턴기자]
20151124093602368hxso
20151124093602368hxso


윤유선이 남편과 100일도 안 돼 결혼한 사연이 눈길을 끌고있다.

배우 윤유선은 과거 SBS ‘강심장’에 출연해 남편과의 사연을 말했다. 윤유선은 “지인의 소개로 2001년 현직 판사인 남편을 소개받았다”며 “남편을 만난 후 한 달도 안 돼 프러포즈 받고 100일도 안 돼 결혼했다”고 밝혔다.

윤유선의 남편은 이성호 서울중앙지법 판사로 지난 2001년 윤유선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과 딸을 한 명씩 두고있다. 특히 2013년 ‘노무현 전 대통령 차명계좌’발언을 한 혐의로 기소된 조현오 전 청장에게 징역 10월을 선고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현재 윤유선은 ‘여성시대’의 DJ 양희은이 휴가 일정으로 일주일간 자리를 비우는 사이 스페셜 DJ로 ‘여성시대’를 진행하고 있다.

임휘준 인턴기자 sosukehello@
사진. SBS 영상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