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유재석_내_딸금사월_(2)
유재석_내_딸금사월_(2)


MBC 주말드라마 ‘내딸 금사월’이 시청률 상승을 이끌어냈다.

2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2일 방송된 ‘내딸, 금사워'(극본 김순옥, 연출 백호민 이재진)은 전국 시청률 26.7%를 기록했다. 이는 전날 방송분이 나타낸 23.9%보다 2.8%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는 방송인 유재석이 카메오로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극중 득예(전인화)의 수행비서와 예술작가로 분해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한편 비슷한 시간대 전파를 탄 주말드라마 SBS ‘애인있어요’와 KBS2 ‘부탁해요 엄마’는 각각 7.6%와 30.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