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조슬기
조슬기


배우 박서준 측이 드라마 ‘화랑’ 캐스팅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전했다.

박서준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2일 오후 텐아시아에 “드라마 ‘화랑’에 출연 제의를 받은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화랑’은 검토 중인 여러 작품 중 하나이며 아직 MBC ‘그녀는 예뻤다’가 끝나지 않은 만큼 출연 여부를 언급하기엔 시기상조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에서는 박서준이 드라마 ‘화랑’에 출연, 최초로 사극에 도전한다고 보도했다.

드라마 ‘화랑’은 신라시대 화랑의 삶을 다룬 사극으로 케이블채널 tvN ‘이웃집 꽃미남’, ‘꽃미남 미남가게’ 등 ‘꽃미남’ 시리즈를 성공시킨 제작사의 작품으로 KBS에서 편성을 검토 중에 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