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언프리티랩스타2
언프리티랩스타2


예지와 수아가 엇갈린 평가를 받았다.

3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언프리티 랩스타2’에서는 영구 탈락자를 가리는 팀워크 배틀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예지와 수아가 한 팀을 이뤄 무대에 임했다. 예지는 “(수아와) 갭 실력이 너무 나지 않냐”고 여유를 보였으나 실제 팀 워크 미션에서 가사를 절었다.

예지가 꽤 많은 부분의 가사를 부르지 못한 채 넘기자 수아의 표정이 굳었다. 반면 수아는 그동안의 모습과 달리 당찬 모습을 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심사위원 라이머는 “예지를 기대하고 왔는데 기대보다는 눈에 들어오지 않았다. 수아는 기대하지 않았는데 당찼다. 예지보다 수아가 더 눈에 많이 들어왔다”고 평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net ‘언프리티 랩스타2′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