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수영
수영


소녀시대 태연과 수영이 상황극을 펼쳤다.

수영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참 슨배한테 야야 거리구 말야 어디서 배워먹은 말버릇이야 우리 탱구 화이탱”이라는 글과 함께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태연은 핸드폰을 보고 있는 수영에게 다가가 “선배님 제 CD”라며 수줍게 자신의 솔로 앨범을 건낸다. 하지만 수영은 시큰둥하게 반응하며 전화를 받은 채 자리를 뜨고, 화가 난 태연은 수영을 향해 “야 야!”라고 외치며 다가가 귀여운 앙탈을 부리고 있다. 두 사람의 귀여운 상황극과 더불어 여전이 빛나는 미모가 눈길을 끈다.

태연은 타이틀곡 ‘I’를 담은 첫 솔로 앨범을 발표해 국내 음원, 음반차트 1위 자리를 석권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수영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