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처음이라서’ 김민재가 박소담과 최민호의 동거 사실을 알게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처음이라서’에서는 한송이(박소담)가 윤태오(최민호)의 집 마당에서 텐트를 치고 살게 됐다는 사실을 알게된 서지안(김민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태오는 지안이 송이를 좋아한다는 사실을 모른 채 지안에게 “송이 우리 집에 와 있다”고 털어놨다. 태오는 “어젯밤에 텐트 하나 사 들고 와서 같이 살자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태오의 말을 들은 지안은 충격에 빠졌다. 지안은 “송이가 너랑 같이 살자고 했다고?”라고 말하며 두 사람이 함께 살게 됐다는 사실을 믿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온스타일 ‘처음이라서’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