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오마베
오마베


‘오마베’ 태린이 엑소 카이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10일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는 태오 네 집을 방문한 카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카이는 “태오와 내 사진을 닮았다고 붙여놨더라. 보니 닮기도 하고 귀여워서 태오 네 집을 찾아왔다”며 리키김의 집에 방문했다.

이어 태오와 태린 남매가 카이와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예고됐다. 특히 태린은 카이의 목을 감고 업히거나 품에 파고드는 등 여전한 금사빠의 면모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