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오마베
오마베


‘오마베’ 라둥이가 인형 놀이에 빠졌다.

10일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는 슈와 인형 놀이를 하는 라희·라율 쌍둥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라희와 라율은 엄마 슈와 인형 놀이를 했다. 라둥이는 인형과 함께 식사를 하고 인형을 목욕 시키며 즐거운 모습을 보였다.

특히 쌍둥이임에도 라희는 인형을 챙기고 밥을 먹이는 등 듬직한 모습을 보였고, 라율은 인형엔 무관심한 대조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슈는 라둥이의 인형 놀이를 지켜보며 “책임감과 의무감을 배워가는 모습이 뿌듯하다”며 미소를 지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