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차학연
차학연


‘발칙하게 고고’ 차학연이 빅스 멤버 홍빈의 도움을 공개했다.

2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 웨딩홀에서는 KBS2 ‘발칙하게 고고’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연출자 이은진 PD를 비롯해 박해미, 인교진, 이미도, 김지석, 정은지, 이원근, 채수빈, 차학연(빅스 엔), 지수가 참석했다.

‘발칙하게 고고’는 성적으로 계급이 매겨지는 명문 세빛고에서 앙숙처럼 지내던 댄스부 ‘리얼킹’과 응원부 ‘백호’가 치어리딩 동아리로 통폐합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날 빅스 리더 차학연은 “농구선수 출신인 멤버 홍빈이 농구에 있어 도움을 많이 줬다”라고 밝혔다.

이어 “홍빈에게 공을 잡고 돌아서 피해가는 턴을 배웠다. 내 역할이 남들과 접촉하면 호흡이 가빠지는 신체접촉장애가 있다. 아마 내 역할에 가장 어울리는 기술을 가르쳐준게 아닐까 싶다”라고 말했다.

‘발칙하게 고고’는 오는 5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구혜정 기자 photonine@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