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노현희가 성형 한 보람이 없다고 말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스페셜 야간매점 ‘경로당 아이돌’특집으로 진행, 홍진영, 조정민, 조영구, 노현희, 윤택이 출연해 구성진 입담을 선보였다.

이 날 방송에서 노현희는 “제가 요즘 다니는 행사가 평균 60세에서 90세의 어르신들을 위한 행사다”라며 “저를 ‘대추나무 사랑 걸렸네’ 시절의 귀여운 딸 같은 모습으로 기억하신다”고 말했다.

이에 박미선은 “어르신들이 노현희 씨를 알아보냐”며 성형을 염두한 듯한 질문을 던졌다. 노현희는 “10년 전이랑 똑같다고 하신다. 처음에는 일부러 그러시는 줄 알았다”며 “돈 쓴 보람이 없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