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우리동네 예체능' EXID 하니
KBS2 '우리동네 예체능' EXID 하니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우리동네 예체능’ EXID 하니가 깜짝 등장했다.

오는 21일 방송될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EXID의 하니가 ‘우리동네 수영반’ 첫 공식대결에 구원투수로 참여해 수려한 수영실력을 뽐내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하니의 예체능 합류는 션의 적극적인 소개로 이루어졌다. 알고 보니 하니는 션의 철인 3종 경기 선배였던 것. 하니는 “초등학교 때부터 중학교 때까지 철인 3종 경기 선수로 활동했다”며 각종 대회에 출전, 상을 휩쓸며 유망주로 떠올랐던 놀라운 과거 이력을 공개했다.

또한 하니는 “철인 3종 경기 경험 덕분에 바다수영에 능하다”고 밝힌데 이어 “선수시절 주종목 배영으로 대회에 출전해 상을 받은 적도 있다”고 말해 멤버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는 동시에 그녀의 파워풀한 수영실력을 기대케 했다.

이날 하니는 자유형, 평영, 접영, 배영 등의 모든 영법을 완벽하게 구사하는가 하면, 오리발을 끼고 오로지 근육의 힘으로만 나아가는 고난이도 핀수영까지 선보이며 ‘우리동네 수영반’의 특급 에이스로 떠올랐다는 후문이다.

철인 3종 경기로 다져진 EXID 하니의 파워풀한 수영실력은 오는 21일 오후 11시 10분 ‘우리동네 예체능’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