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베 태오
오마베 태오


오마베 태오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상위 1% 발육을 자랑하는 25개월 슈퍼베이비 태오가 평균대 횡단에 도전한다.

시골집의 마당 평상은 태남매가 가장 좋아하는 장소, 하지만 대청마루와의 거리 때문에 평소에는 오가기가 불편하다는 단점이 있었는데. 신발을 신고 벗기 불편해하는 아이들을 위해 정글 파파 리키김만의 비장의 아이디어가 있었으니, 바로 마루와 평상을 잇는 평균대를 제작하기로 한 것.

태남매는 아빠를 도와 직접 나무를 자르고 못을 박아 평균대를 완성해 냈고, 이제 아슬 아슬 평균대 횡단 도전만이 남은 상황. 평소 남다른 운동신경을 보여주었던 5살 태린이는 거침없이 평균대를 건넜지만, 3살 태오에게는 결코 쉽지 않은 도전이었는데.

지난 12월, 오마베 방송을 통해 이미 작은 평균대 횡단에 성공했던 태오지만, 더 높아지고 길어진 시골집 평균대에 앞에서 당황한 듯 차마 발을 내딛지 못하고 망설이기 시작했다고.

이에 아빠 리키는 자신만의 무관심(?) 육아법으로 태오가 평균대를 건널 수 있도록 유도하기 시작하는데. 과연 25개월 슈퍼베이비 태오는 용기를 내어 평균대 건너기에 성공할 수 있을까?

강원도 산골로 간 아메리칸 파파 리키김과 태남매의 아슬아슬한 시골 육아기는 오는 23일 오후 5시 SBS ‘오 마이 베이비’를 통해 방송된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S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