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진 우에노주리
크로스진 우에노주리


크로스진 우에노주리

그룹 크로스진(CROSS GENE)과 일본 여배우 우에노 주리의 친분이 공개됐다.

크로스진은 지난 15일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한일축제한마당의 같은 무대에 출연한 우에노 주리 선배님과 함께 사진 한 컷. 다음엔 함께 닭한마리 먹으러 가요”라는 글과 우에노 주리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우에노 주리는 브이 포즈와 은은한 미소를 띄고 있으며 크로스진 멤버들은 자신들의 트레이드 마크인 크로스와 브이 등 다양한 포즈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크로스진과 우에노 주리는 지난 14일 코엑스 C홀에서 열렸던 ‘한일축제한마당’에 참석?다. 이번 축제 참석을 위해 3년 만에 내한한 우에노 주리와 크로스진은 일본의 대형 기획사 아뮤즈 소속이다. 특히 우에노 주리는 지난 2013년 12월 크로스진의 일본 콘서트 현장을 찾아 공연을 즐기는 등 평소에도 절친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더욱이 일본 후지TV 드라마 ‘노다메 칸타빌레’를 통해 많은 한국에서도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우에노 주리의 오랜 팬인 크로스진은 한 일 양국에서 바쁜 스케줄로 인해 오랜만에 만난 우에노 주리에 더욱 반가움을 표혔다는 후문이다.

크로스진은 현재 다음 앨범을 준비하고 있으며 일본인 멤버 타쿠야는 JTBC 예능 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 출연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크로스진 공식 트위터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