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X던 커플, '놀토' 방문
던의 엉뚱함에 현아 '찌릿'
"현아가 이름을 부를 때 제일 무섭다"
사진=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방송화면 캡처
사진=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방송화면 캡처


현아와 던이 티격태격 케미를 뽐냈다.

18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현아와 던 커플이 출연해 케미를 뽐냈다.

현아와 던은 동화 속에서 막 나온 듯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던은 “이번 콘셉트는 저희가 상상하는 동화를 표현한 콘셉트"라고 설명했다.

듀오로 공식 데뷔한 현아와 던은 미니앨범 '핑퐁'에 대해 설명했다. 현아는 "사랑하는 연인들의 티키타카 하는 모습의 가사를 재미있게 담았다”라며 “옆에 있는 던이 작사작곡을 했다"고 했다. 그러자 던은 "같이 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멤버들은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던은 “제가 키우는 개가 있는데 밖에 작은 소리만 들려도 반응을 하지 않냐. 그런데 항상 제가 개보다 먼저 나간다”며 “개가 따라오면 제가 리더(?)니까 개를 안심시킨다. 또 저는 개띠다”라며 청력에 자신감을 보였다.

던의 말에 현아는 묘한 표정으로 던을 쳐다봤다. 그러자 키는 “약간 노부부 재질의 표정을 읽었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현아는 “어떻게 하려고 이렇게 (밑밥을 까는지)”라며 걱정했다.

던은 “제가 식욕이 아예 없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박나래는 "남이 맛있게 먹는 걸 봐도 먹고 싶은 마음이 안 생기냐"고 물었고 던은 "먹방도 안 본다"고 밝혔다.

이어 던은 제일 무서워 하는 말이 “효종아”라고 밝혔다. 그는 “현아가 이름을 부를 때”라며 “그래서 혹시 ‘효종아’가 나오면 저희 둘은 하나라고 보시면 된다”고 말했다.

MC 붐이 “‘효종아’가 나오면 비상 사태인 거냐”고 묻자 현아그 대답을 하려는 던의 팔을 꼬집어 분위기를 차갑게 얼렸다.

이날 받아쓰기 음식은 돼지통구이가 나왔다. 이를 본 던은 "제게 필요한 영양분은 아닌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현아는 "진짜 같이 밥 먹기 싫다"고 해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