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남궁민./사진=텐아시아DB
배우 남궁민./사진=텐아시아DB


배우 남궁민이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 2년 만에 재출격한다.

남궁민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 텐아시아에 “최근 ‘나 혼자 산다’ 촬영을 마쳤다. 오는 17일 방송 된다”고 밝혔다.

남궁민은 17일 오후 10시 첫 방송되는 MBC 새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 주연을 맡아 오랜만에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이에 소속사 측은 “‘나 혼자 산다’가 현재 유일한 예능 출연일 것 같다. ‘검은 태양’ 첫 방송에 이어 바로 ‘나 혼자 산다’가 편성된 만큼 많은 관심 가져달라”고 요청했다.

‘검은 태양’은 일 년 전 실종됐던 국정원 최고의 현장 요원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내부 배신자를 찾아내기 위해 조직으로 복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남궁민은 극 중 국정원 최정예 요원이자 기억을 잃고 실종된 지 일 년 만에 돌아온 비밀의 인물 한지혁으로 분한다. 그는 국정원 최고의 현장요원이라는 캐릭터의 외형까지 완벽하게 표현하기 위해 10kg을 증량하고 액션 씬을 위한 별도의 교육을 받는 등 다양한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고 해 방송전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궁민이 출연하는 ‘나 혼자 산다’는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