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창림 선수 출연
"긴장되지 않았다"
유재석, 자가격리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이 안창림 선수를 향한 애정을 보였다.

18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국가대표 특집 1탄으로 유도선수 안창림, 럭비선수 안드레 진·정연식, 양궁선수 강채영·장민희·안산이 출연했다.

안창림은 "경기가 다가올수록 긴장되지는 않았다. 오히려 괜찮았다"라며 그동안의 연습한 대로 했다고 말했다.

올림픽 당시 자가격리 중이었던 유재석은 "7초 남았을 때 나 혼자 격리하면서 엄청 소리를 질렀다"라며 안창림 선수를 응원하고 박수를 쳤다고 전했다.

한편, 안창림 선수는 동메달 시상대에 올랐을 때를 회상하며 "동메달 옆자리가 금메달인데, 내가 옆자리였으면 얼마나 좋았을까"라고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