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며드는' 매력
"더 예뻐해 줄게"
데이트 상대는?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이진호가 최준과 만난다.

24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50회에서는 개그맨 이진호의 웃음 넘치는 하루가 그려진다.

이날 이진호의 대기실에는 카페 사장 소개팅남 최준이 등장한다. 개그맨 김해준의 부캐(부캐릭터)인 최준은 쉼표 헤어스타일, 치명적인 작업 멘트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세 중의 대세의 등장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고.

이진호는 최준을 보자마자 "나 진짜 설렌다"라며 한껏 준며든(최준+스며든) 모습을 드러낸다. 이에 최준은 "어쩜 오늘도 이렇게 잘생겼어? 진호 씨 볼 때마다 귀여워 죽겠어"라며 심장 폭격 멘트를 날린다. 최준의 느끼하면서도 중독성 강한 말투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어 최준은 의문의 상대와 비대면 데이트에 나선다. "어? 예쁘다"라며 말문을 연 최준은 "너무 아름다워서 놀랐잖아. 더 예뻐해 주고 사랑해줄게"라고 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는다. 최준을 설레게 한 데이트 상대는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런가 하면 이진호는 이국주, 홍윤화와도 유쾌한 만남을 갖는다. 특히 이국주의 신비로운 능력(?)에 이진호는 "누나 하다 하다 이렇게까지 된 거야?"라고 해 이국주를 빵 터지게 만든다. 과연 이진호를 놀라게 한 이국주의 능력은 무엇일지. 이진호의 특별한 하루는 24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150회에서 만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