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록, 코로나19 음성
"자가격리 들어갔다"
손준호 확진 여파
배우 신성록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신성록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신성록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24일 신성록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당사 소속 배우 신성록 씨는 23일 배우 손준호 씨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달받고 그 직후 검사를 진행했으며, 24일 오전 검사 결과 음성 판정 받았다"라고 전했다.

이어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신성록씨는 검사 결과와 상관없이 자가격리에 들어갔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뮤지컬 배우 손준호가 지난 2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손준호의 아내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출연 중인 뮤지컬 '팬텀'의 공연이 취소됐다.

전문

안녕하세요, HB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 소속 배우 신성록씨는 23일 배우 손준호 씨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달받고 그 직후 검사를 진행했으며, 24일 오전 검사 결과 음성 판정 받았음을 알려드립니다.

다만,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신성록씨는 검사 결과와 상관없이 자가격리에 들어갔습니다.

앞으로도 당사는 소속 배우 및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며 코로나19 관련 지침을 준수하여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