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트롯쇼' 송가인 영탁 임영웅 /사진=SBS FIL
'더 트롯쇼' 송가인 영탁 임영웅 /사진=SBS FIL


임영웅, 송가인, 영탁이 '더 트롯쇼'에서 음원 차트 1위를 향한 대결을 펼친다.

본인의 음원으로만 무대를 꾸밀 수 있는 트롯 차트쇼인 '더 트롯쇼'에서는 트롯 가수 중 최종 3인이 1위 후보에 오르며 현재 대세 트롯 가수임을 입증했다. 사전 점수(음원, 시청자 선호도, 방송점수, 사전투표)를 통해 임영웅, 송가인, 영탁이 선정되었다.

임영웅의 1위 후보곡은 현재 음악방송에서 1위를 휩쓸고 있는 곡으로, 대중 트롯이 뭔지 보여주는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다.

송가인의 1위 후보곡은 '트로트가 나는 좋아요'로, 트롯 대세답게 대한민국을 흥으로 물들인 곡이다. 영탁의 1위 후보곡 '찐이야' 역시 입에 착 달라붙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의 곡으로 세 트롯 가수들의 접전이 예상된다.

1위 투표는 어플리케이션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1위는 사전점수와 실시간 투표 점수를 합산하여 1위를 선정한다. 생방송 실시간 투표는 31일 밤 9시 5분~밤 10시까지 진행된다.

한편, 이날 '더 트롯쇼'의 라인업은 송가인, 진해성, 박군, 한혜진, 서주경, 박구윤, 강문경, 금잔디, 오유진, 도윤으로 팬들의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어, 무대뿐만 아니라 트롯 가수들의 예능감을 확인할 수 있는 코너도 준비되어 있다. 특히, ‘양자택일’ 이라는 코너에서는 진해성과 송가인이 선택지에서 하나를 뽑는 미션을 통해 팬들이 알지 못한 이들의 성향과 진짜 모습들을 볼 수 있다.

'더 트롯쇼'는 31일 밤 9시에 SBS FiL과 SBS MTV 에서 동시 방송된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