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번 싱어, 실력자였다
더원, 환상의 무대
"한국에 날 알리고자"
'너의 목소리가 보여8' / 사진 = tvN 영상 캡처
'너의 목소리가 보여8' / 사진 = tvN 영상 캡처


'너의 목소리가 보여8' 더원이 미스터리 싱어와 함께 환상의 하모니로 무대를 꾸몄다.

26일 오후 tvN '너의 목소리가 보여8'에는 백지영과 강다니엘이 실력자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1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골랐고, 1번 싱어는 음치가 아닌 실력자로 밝혀졌다. 특히 1번 싱어는 '선재'라는 이름으로 중국에서 많은 활동을 했던 가수. 선배 가수 더원과 함께 등장해 환상의 호흡을 보여줬다.

더원은 "회사에 관계가 있다고 생각할 수도 있는데 전혀 없다. 순수하게 좋은 의도로 함께 하고 있는 선후배 사이"라고 말했다.

조혜선은 "한국에 있는데, 부모님도 내가 뭘 하는지 잘 모르시더라. 중국 채널에서만 나와서 한국에서도 나를 잘 모르셔서 날 알리고자 나왔다"라고 전했다.

백지영은 "노래가 너무 좋다. 두 분의 합이 정말 좋았다. 한국 무대에서 많이 만났으면 좋겠다"라고 응원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