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동생 프로그램
"자기님, 심층적으로"
애칭은? '난난이'
'난리났네 난리났어' / 사진 = tvN 영상 캡처
'난리났네 난리났어' / 사진 = tvN 영상 캡처


'난리났네 난리났어' 유재석과 조세호가 새 프로그램으로 다시 만났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난리났네 난리났어' 1회에는 유재석과 조세호가 출연했다.

유재석과 조세호는 화려한 빨간 수트 차림으로 등장했다. 유재석은 "'유퀴즈'에 수많은 분들이 나왔는데, 그분들을 심층적으로 알아보는 프로그램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세랑 작가님이 새를 보러 간다고 했던 게 기억이 난다. 그래서 제목 자체도 김철민 팀장님이 지어준 '난리났네 난리났어'다"라고 말했다.

이어 "애칭도 지어줬다. 난난이라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유재석은 조세호를 바라보며 "반가운 얼굴이 떠올랐다. 예전에 살던 집 옆집에 사는 이모님 얼굴이 보인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