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딸 결혼?
'결혼' 깃발에 묘한 표정
"보통 기운이 아니네"
'무엇이든 물어보살'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경규가 딸 예림이의 결혼을 암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이경규와 김태원이 출연했다.

이날 이경규는 "화가 많이 나서 고민이다"는 의뢰인으로 출연했다. 그는 "'저리 가', '그만해'라는 말을 많이 한다"라고 말했다. 서장훈은 "딸 예림이한테도 하냐"라고 물었고, 이경규는 "안 한다. 나한테 안 오니까"라며 "이제는 화를 줄이고 싶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점괘를 뽑았고, 신랑 신부가 서있는 깃발을 뽑았다. 이에 이경규는 "이 집 진짜 보통 기운이 아니네"라며 말을 극도로 아꼈고, 서장훈은 "예림이 결혼하나보다!"라고 말했다.

이예림은 아버지 이경규와 함께 어릴 적부터 여러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지난 2017년부터 축구선수 김영찬과 공개 열애 중이다. 김영찬은 현재 경남 FC 소속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