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현악 4중주까지
남진→장윤정 게스트
할머니 '테스형' 무대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박현빈이 하연이를 위해 초특급 돌잔치를 준비한다.

오는 1월 3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63회는 '반갑소 행복하소 하하하 웃어보소'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샤방 가족의 막내딸 하연이의 돌잔치가 펼쳐진다. 현빈 아빠가 스스로 준비한 초대형 스케일의 돌잔치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의문의 택배 박스가 샤방 가족의 영종도 집 거실을 가득 채웠다. 이는 하연이의 돌잔치를 위해 샤방 아빠가 주문한 것들로, 거대한 스케일에 혼자서는 도저히 이를 세팅할 수 없는 수준이었다고. 이에 샤방 아빠의 부름을 받고 송가인이 출동했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송가인은 힘을 쓸 수 있는 든든한 아이돌 지원군 BAE173과 함께 영종도를 찾아왔다고 한다. 실제로는 처음 보는 아이돌 그룹의 등장에 박하남매 하준, 하연이 모두 눈을 뗄 수 없었다는 전언이다.

본격적인 돌잔치 준비가 시작되고, 생각보다 더 큰 스케일에 영종도에 모인 모두가 놀랐다고. 커다란 풍선부터 관현악 4중주까지 대형 행사 급의 장비가 총출동한 것. 이에 더해 현빈 아빠는 남진, 나훈아, 김연자, 장윤정 등 레전드 게스트들의 참석을 예고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현빈 아빠가 준비한 돌잔치는 어떤 모습일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엄마부터 할머니, 할아버지까지 도착한 뒤 하연이의 돌잔치가 시작됐다. 돌잔치에서는 남다른 흥을 자랑하는 할머니의 '테스형' 무대부터 끝까지 남은 송가인, BAE173의 무대까지 볼 수 있었다고. 이에 더해 송가인이 준비한 또 하나의 특별 게스트 등장에 하준이가 특히 반가워하며 함께 무대를 꾸몄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과연 샤방 가족은 무사히 돌잔치를 치를 수 있을까. 첫 번째 생일을 맞은 하연이는 얼마나 귀여울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63회는 오는 3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