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희, '싱어게인' 심사위원 합류
MC 이승기와 호흡
가수 이선희./사진제공=JTBC
가수 이선희./사진제공=JTBC


가수 이선희가 제자 이승기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표현했다.

16일 오전 JTBC 새 예능 ‘싱어게인’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싱어게인'은 세상이 미처 알아보지 못한 무명 가수, 한 땐 잘 나갔지만 지금은 잊힌 비운의 가수, 시대를 잘 못 만난 재야의 실력자 등 '한 번 더' 기회가 필요한 가수들이 대중 앞에 다시 설 수 있도록 돕는 신개념 리부팅 오디션 프로그램.

지난 15일 '뻔한 남자'를 발표하며 5년 만에 가수로 컴백한 이승기가 '싱어게인' MC로 나선다. 각오를 묻자 이승기는 “참가자들 중 나보다 선배들도 많고, 팬이었던 분들도 있다. 그렇지만 경연이다 보니 공정함을 유지하기 위해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고 답했다. 이에 유희열은 “이승기 씨의 진행 실력을 보고 깜짝 놀랐다. 김성주 씨보다 잘 쪼더라. 옷도 너무 잘 입는다. 본인이 주인공 같더라”며 웃었다.
가수 이승기./사진제공=JTBC
가수 이승기./사진제공=JTBC
시니어 심사위원에는 유희열, 이선희, 전인권, 김이나, 주니어 심사위원에는 규현, 선미, 이해리, 송민호가 나선다.

유희열은 “절실함으로 똘똘 뭉친 분들의 도전기를 함께 응원해 달라. 다시 한 번 시작한다는 건 큰 도전이다. 나 역시 이 분들의 실력과 가능성을 발굴이 아닌 목격했다”고 말했다.

본인이 발굴한 이승기와 같이 프로그램을 하는 소감을 묻자 이선희는 “괜히 배부르고 뿌듯하다”며 “맨 처음에는 길을 열어준다는 기쁨이었다. 내가 잘됐을 때보다 더 기뻤다. 그걸 거친 뒤에는 같이 길을 간다는, 동지를 얻은 느낌이었다. 지금은 (이)승기가 연 길을 내가 따라가고 있다. 그건 어떤 분들도 못 느끼는 나만의 기쁨”이라고 극찬했다.

‘싱어게인’은 16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