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악플 문제' 다룬다
"아이유처럼 대처했으면"
세계의 악플 처벌 방법은?
'77억의 사랑' 김희철 / 사진 = JTBC 제공
'77억의 사랑' 김희철 / 사진 = JTBC 제공


'77억의 사랑' 다양한 악플 대처법과 처벌 방법이 공개된다.

20일 방송되는 JTBC '77억의 사랑'에서는 손가락 살인마로 불리는 악플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77억의 사랑' 녹화에서 MC 김희철은 77청춘 남녀와 함께 한국의 심각한 악플 문제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가수 아이유와 나눈 메시지를 공개했다. 김희철은 "악플에는 항상 아이유 씨처럼 대처했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아이유의 대응 방법을 좋은 사례로 들었다.

김희철은 실제 악플러들을 찾아내 고소하자 오히려 고소를 당해서 정신적인 스트레스를 받았다며 악플 피해자를 가해자로 둔갑시켜 버린 황당한 사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또한 악플을 고소한 뒤 받은 손해배상금을 변호사 수임료로 제공해 더 많은 악플러들을 잡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제안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77청춘 남녀가 전하는 세계의 강력한 악플 처벌 방법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아이유의 악플 대처법과 악플에 대한 세계인의 솔직한 생각은 20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77억의 사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