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나 마켓' 찾아온 특별 게스트 누구?
눈 뗄 수 없는 특급 컬렉션
플리마켓 '꿀팁' 대방출
박나래, 구 썸남에 "만나는 사람 있니?" 고백
'나 혼자 산다' 박나래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박나래 / 사진제공=MBC


박나래가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시끌벅적한 ‘조지나 마켓’을 열어 알찬 웃음을 선사한다.

13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는 특별한 손님들과 함께 유쾌한 하루를 보낸다.

이날 나래하우스에는 온 집안을 떠들썩하게 만드는 미(美)친 텐션의 소유자들이 방문한다. 짐 보따리와 함께 등장한 의문의 보부상(?)부터 환장의 ‘찐우정’ 케미를 보여주는 손님들까지, 예측할 수 없는 마성의 게스트들과 웃음이 끊이지 않는 하루가 펼쳐진다.

박나래는 구 썸남(?)과 재회, 그에게 집 비밀번호까지 알려주며 주체할 수 없는 마음을 드러냈다. 과연 옛 추억에 잠길 수밖에 없었던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플리마켓계의 큰손 ‘다산다라’ 박산다라는 나래하우스 한 편에 백화점을 방불케 하는 VIP룸을 마련했다. 입이 떡 벌어지는 그녀의 화려한 아이템들에 손님들은 홀린 듯 지갑을 열게 됐다. 경험에서 우러나온 산다라박의 ‘플리마켓 꿀팁’까지 방출되며 본격 ‘득템’ 타임이 시작됐다.

박나래는 물건을 팔기 위해 영혼까지 팔아버리는 능청스러운 장사꾼의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에게 빅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4개월 만에 조지나로 돌아온 박나래가 독보적인 장사꾼으로 플리마켓을 방문한 손님들을 어떻게 사로잡을지 새로운 매력을 방출할 예정이다.

손님을 맞고, 물건을 파느라 쉴 틈 없이 바쁜 박나래의 하루는 13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