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강아랑
/사진 = 강아랑


기상캐스터 강아랑(31)이 결혼 하루 전 꽃 같은 미모를 뽐냈다.

강아랑은 14일 꽃에 파묻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강아랑은 청순한 미모로 시선을 끈다.

한편, 강아랑은 15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동갑내기 수의사와 결혼한다. 주례 없는 결혼으로 양가 가족과 친지, 가까운 지인만 초대해 진행될 예정이다.

중앙대학교 연극영화과 동문인 배우 강하늘이 축가를 부른다. 사회는 방송인 서경석이 사맡았다.

소속사 장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강아랑의 예비 신랑은 서울대 피부과를 전공한 수의사로, 훈훈한 외모의 소유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아랑과 예비 신랑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여 동안 사랑을 키웠으며, 사랑의 결실로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