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사진제공=SBS


엄마가 된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 아들 준범이와의 세 식구 일상을 공개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SBS 예능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 홍현희가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너는 내 운명’ 스튜디오 녹화에는 출산 5개월 차 홍현희가 출연해 반가움을 안겼다. 앞서 지난 4월에는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너는 내 운명’ 스페셜 MC로 출연한 바 있다. 이에 홍현희는 “자존심 상한다. 방송인으로서 내가 먼저 나와야 하는데”라며 “어제 ‘나가서 어떻게 해야 돼’라고 물으니 즐기고 오라고 하는데 꼴보기 싫더라”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홍현희는 아들 준범이를 출산한 후 달라진 일상을 공개하며 남편 제이쓴에게 고마움을 표현하기도 했다. 아이를 낳은 후 행복하면서도 왠지 모를 우울감을 느끼기도 했다는 홍현희. 홍현희는 “남편이 ‘괜찮으니까 너 몸만 괜찮으면 빨리 나가서 활동해도 돼’라고 해주더라. 지금까지도 남편이 밤에 아이를 데리고 잔다”라며 제이쓴의 여전한 사랑꾼 면모를 자랑했다. 이를 듣던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절친 오상진은 “맞다. 제이쓴이 더 열심히 보더라”라며 인정했다는 후문이다.

또 홍현희는 ‘동상이몽2’ 스페셜 MC 출연을 결심하게 된 특별한 이유를 공개해 스튜디오의 관심을 모았다고 해 그 이유에 궁금증이 쏠린다.

사랑꾼 부부 홍현희, 제이쓴의 이야기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