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화, 또 터졌다…'술도녀2'부터 광고계까지 싹쓸이


한선화가 2022년에도 식을 줄 모르는 인기로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2'의 주역 한선화가 드라마, 영화, 예능, 광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여전히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먼저 한선화는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2'(극본 위소영, 연출 박수원, 제공 티빙, 제작 본팩토리)에서 주연 한지연 역을 맡아 자연인 생활을 청산하고 돌아온, 술을 사랑하는 요가 강사 캐릭터를 통통튀는 매력과 무한 긍정 에너지로 표현하며 여전한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이에 힘입어 '술꾼도시여자들2'는 티빙 주간 유료가입기여자수 1위를 기록했다.

더불어 올 한 해 동안 다채로운 모습으로 대중 앞에 서며 거침없는 열일 행보를 펼쳤다. 예능 '산꾼도시여자들', '마법옷장2' MC와, 홍보로 출연한 다수의 예능에서는 독보적인 예능감으로, tvN 드라마 프로젝트 ‘오프닝(O'PENing)'의 ‘첫 눈길'과 영화 ‘창밖은 겨울’에서는 차분하고 깊이 있는 연기를 펼치며 배우 한선화의 또 다른 얼굴을 보여줘 호평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패션 매거진에서는 다양한 콘셉트를 트렌디하게 소화해 내며 주목을 받고 있다.

그리고 이 같은 상승세는 광고계의 러브콜로도 이어지는 중이다. 의류 브랜드부터 주얼리, 가방, 마스크 등 다양한 제품들의 광고 모델로 활약하고 있는 것. 이처럼 광고계의 뜨거운 관심은 그가 대세 배우임을 다시 한번 입증하고 있다.

게다가 한선화는 개성 넘치는 배우들이 완성한 라인업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달짝지근해' 촬영을 마친 상태이며, 여러 차기작도 확정 지어둔 상황인 만큼 새해에도 한선화의 대세 행보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작품·캐릭터·연기력 삼박자가 모두 돋보이는 한선화의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2’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에 새로운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