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우조엔터테인먼트)
(사진=우조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리처스가 3집 활동을 마무리하고 유럽투어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또 한번 기대를 몰고 있다.

소속사 우조엔터테인먼트는 8일 자정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블리처스의 유럽 투어 티저 이미지를 게제했다.

블리처스의 유럽 투어는 데뷔 후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블리처스는 지난 2월 첫 단독 미국 투어 '블리처스 2022 유에스 투어 체크-인(BLITZERS 2022 U.S. TOUR Check-in)'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만큼 이번 유럽 투어에 대한 기대가 모이고 있다.

앞서 블리처스는 지난 7일 MBC M '쇼 챔피언'을 마지막으로 미니 3집 앨범 '윈-도우(WIN-DOW)'의 수록곡 '그라데이션(Gradation)' 후속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전 세계 팬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세 번째 미니 앨범 활동을 마친 블리처스는 소속사 우조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컴백 후 첫 인사를 드린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타이틀곡에 이어 수록곡 활동까지 끝났다는게 믿기지 않는다. 이번 미니 3집 앨범 '윈-도우' 활동을 통해 블리(블리처스 공식 팬덤명) 여러분과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많아 너무 재미있었고, 그래서 시간이 더 빨리 지나간 것처럼 느껴지는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활동을 하며 블리들에게 받은 응원에 힘입어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 앞으로 더욱 성장하는 블리처스의 모습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응원해준 팬들에 대한 감사와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지난 2월 데뷔 약 9개월만에 첫 단독 미국 투어를 통해 총 6개 도시에서 현지 팬들과 만나며 '글로벌 핫 루키' 아이돌의 저력을 입증한 블리처스는 오는 10월 데뷔 첫 유럽 투어를 통해 전 세계 팬들과 소통하며 '글로벌 대세' 행보를 이어간다.


황은철 텐아시아 기자 edrt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