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사진=방송 화면 캡처)
'놀라운 토요일'(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허성태가 가수 태연과의 만남에서 오들오들 떨었다.


2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허성태, 이수경이 출격했다.

이날 MC 붐은 허성태가 태연 옆 자리에 앉히지 말라고 요구했던 사실에 대한 진위를 물었다. 이에 허성태는 수줍어하며 "유일하게 가수 중에 팬심이 있는 분이 태연님이다"라며 "예전에 정우성 선배님이 출연했던 드라마에 노래를 부르셨는데 곡이 너무 좋아서 찾아봤더니 소녀시대 태연님이라고 하더라"라며 눈도 못 마주쳤다.

이에 태연은 감격해하며 "너무 감사하다"라며 악수를 청했지만 허성태 "태연 눈을 못 보겠다"라며 손을 오들오들 떨며 수줍은 팬심을 드러냈다.

MC 붐은 "그럼 오늘 녹화하러 올 때도 태연 노래 들었냐?"라고 묻자, 허성태는 "전 하나에 꽂히면 그 곡만 듣는다"라며 자신의 MBTI가 'INFP'임을 밝혔고 태연은 "나도 같은 'INFP'다. 믿을 수 없는 우연이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