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사진=방송 화면 캡처)
'복면가왕'(사진=방송 화면 캡처)


'복면가왕' 이윤석이 누렁이 '정홍일'과 뜨거운 포옹을 했다.

17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6연승 가왕 누렁이가 인디언인형에게 아쉽게 가왕 자리를 내놓으며 정체를 드러냈다.


이날 정홍일은 "지금까지 많이 응원해 주시고 좋은 무대 경험하게 해 줘서 정말 감사하다. 너무 감사하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정홍일의 찐팬인 이윤석은 무대로 달려가 정홍일을 꽉 끌어안아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했다.


이에 정홍일은 "엄청나게 힘이 됐다. 무대마다 선배님의 찐사랑이 큰 원동력이 됐다"라며 감사의 인사글 전했고 이윤석은 "('복면가왕' 출근길에서 사진기자님들만 보면 (휴대전화에 정홍일) 이름을 써서 보여드리고 그랬다. 사람들이 정홍일이랑 무슨 관계냐고 했는데 팬이라고 답했다"라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