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대표' 김준수가 소속 배우들을 위해 제1회 준수미식회를 개최한다.
/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오는 29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21회에서는 김준수가 김소현, 케이 등 소속 배우들을 초대해 펜션에서 깜짝 파티를 여는 모습이 그려진다.
/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이날 김준수는 자신이 대표로 있는 기획사 소속인 배우 김소현, 진태화, 케이, 양서윤을 차례로 불러 모아 펜션에서 단합대회를 연다. 김준수는 "제가 요리를 해드릴 건데, 메뉴는 비밀이다. 한 번에 쫙 보여드릴 예정이니 담소를 나누고 있어라"며 요알못의 대변신을 예고했다.
/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하지만 소속사 식구들을 대표님의 요리 도전에 좌불안석한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영탁은 "이거 뭐 벌칙도 아니고?"라며 정곡을 제대로 찔러 찐 웃음을 자아낸다.
/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역시나 김준수는 시작부터 우당탕탕하며 각종 소음을 유발한다. 이 모습을 본 진태화는 "괜찮냐?"라며 불안해한다. 이에 김준수는 "노 프라블럼(문제없다)"이라며 자신만만하게 재료 손질에 돌입한다. 그러면서 "우리 배우들을 위해서 (준비했다)"라며 침착하게 스위트한 멘트를 이어간다.
/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하지만 김준수는 요리 도중 대참사를 일으킨다. 돌발 상황을 목격한 진태화는 "지금 못 볼 걸 본 것 같다"며 멘붕에 빠진다. 뒤이어 부엌으로 달려온 다른 배우들도 처참한(?) 현장을 본 뒤 깊은 한숨을 내쉰다. 김준수가 야심 차게 기획한 준수미식회가 소속 배우들에게 어떤 평가를 받을지, 김준수의 신랑점수가 향상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