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집'(사진=방송 화면 캡처)
'비밀의 집'(사진=방송 화면 캡처)


'비밀의 집' 서하준이 강별의 결혼 제안을 받아들엿다.

24일 오후에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에서는 복수를 위해 남태희(강별 분)와 손잡은 우지환(서하준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남태희는 우지환의 연락을 받고 "오빠 무슨 일 있었어? 전화기도 꺼놓고 무슨 일이야? 얼굴이 너무 많이 상했다"라면서도 "오빠 전화 받고 심장 터지는 줄 알았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우지환은 남태희를 만나 "네 제안 아직 그대로 야? 니 손잡으라는 말, 그 제안 받을까 하는데"라며 "순전히 나만 생각해서 한 결정이야. 내가 필요해서"라고 냉정하게 말했다.


이어 우지환은 "너에 대한 내 마음이 바뀔 거라는 기대는 하지 마"라며 "혹시라도 후회되면, 그만두고 싶어지면 언제든지 없었던 일로 해줄테니 말해"라고 미리 경고했다. 하지만 남태희는 "나 오빠랑 우솔(박예린 분)이랑 행복하게 살 거야"라며 "나 지금 너무 행복해. 세상에서 제일 행복해"라며 활짝 웃어보였다.

한편 남태희는 집 앞에서 자신을 기다리고 있던 백주홍(이영은 분)에게 "마침 잘 만났다"라며 보란듯이 우지환의 손을 잡았다. 이후 우지환은 백주홍에게 "너 버리고 새 살길 찾았다, 다시는 나 찾아오지 마"라고 경고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