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씽어즈'(사진=방송 화면 캡처)
'뜨거운 씽어즈'(사진=방송 화면 캡처)


'뜨거운 씽어즈' 우현이 파격적인 골반춤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16일 방송된 JTBC '뜨거운 씽어즈'에서는 실전대비 야외버스킹에서 이병준과 우현이 팀을 결성해 남진의 '둥지'를 선보였다.


이날 이병준과 우현은 레트로한 의상에 거침없는 댄스, 폭발하는 가창력으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이에 객석은 뜨겁게 환호했고 여기저기 "오빠"라며 탄성이 터져나왔다.


특히 우현은 골반에 살짝 살짝 바운스를 주며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무대가 끝나자 우현은 쑥쓰러워하며 "제가 이런 의상을 입을 줄 몰랐다. 내 인생에서 이런 춤도 처음이다. 처음오로 해보는 게 많다"라며 쑥쓰러워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