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수현./사진=조준원 기자
배우 김수현./사진=조준원 기자


배우 김수현이 박지은 작가의 신작 ‘눈물의 여왕’(가제) 남자 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텐아시아 취재 결과 김수현은 박지은 작가의 신작 대본을 받고 출연을 이야기 중이다. 김수현은 박지은 작가와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로 같이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앞서 이 작품 여자 주인공으로 아이유가 유력하다는 소식이 전해졌지만, 소속사 측은 제안 받았으나 최종 고사했다고 알렸다.

한편, 2007년 MBC 시트콤 ‘김치 치즈 스마일’로 데뷔한 김수현은 ‘드림하이’, ‘해를 품은 달’,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사이코지만 괜찮아’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최근에는 쿠팡플레이에서 공개된 드라마 '어느 날'에서 차승원과 함께 주연을 맡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