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가은 SNS)
(사진=정가은 SNS)


방송인 정가은이 8등신 송혜교 시절을 회상했다.

정가은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가 며칠 동안 인스타를 너무 안 했죠. 진짜 어디 간 곳도 없고..
이쁜 곳도 못가고 이쁜 거 먹으러도 못 가고.. 돌아다니질 못하니까 답답도 하고 이쁜 사진도 없고.. 인스타 할 것도 없고. 그래서 이렇게 아무 사진 막 투척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가은의 과거 모습이 담겼다. 8등신 송혜교로 불리던 정가은의 남다른 미모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정가은은 "아하하하. 진짜 무대뽀죠? 아잉 몰라요.. #애기엄마아닌던때 #지금은애기엄마 #저때가그리운건아니다 #엄만지금이행복하다 #진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8년 이혼 후 홀로 딸을 키우고 있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