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헌 (사진=플럼에이앤씨 제공)
이정헌 (사진=플럼에이앤씨 제공)



배우 이정헌이 플럼에이앤씨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배우 이정헌은 임권택 감독의 영화 '춘향뎐'에 변학도 역으로 데뷔, 영화 '공공의 적'에서는 주인공 설경구의 후배로, '실미도'에서는 박 중사 역으로 출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또한 드라마 '싸인', '육룡이 나르샤', '피고인', '마녀의 법정'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이정헌은 드라마 '피고인'에서 부드러운 카리스마의 로펌 대표 '여성수' 역으로 분해 무게감 있는 연기를 펼치며 극의 긴장감과 몰입감을 높이는데 일조했다는 평을 받기도 했다.

플럼에이앤씨는 "선악이 공존하는 이미지와 탄탄한 연기력을 가진 이정헌 배우가 더 넓은 스펙트럼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임시완, 강소라, 김소진 등이 소속돼 있는 플럼에이앤씨와 전속계약을 맺은 배우 이정헌은 SBS 새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 촬영 예정이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