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려진 감자 껍질?
"버리지 마세유"
환골탈태 레시피
'백종원 클라쓰' / 사진 = KBS 제공
'백종원 클라쓰' / 사진 = KBS 제공


'백종원 클라쓰' 백종원의 듣도 보도 못한 신메뉴 개발 현장이 공개된다.

27일 방송되는 KBS 2TV '백종원 클라쓰'에서는 요리 아이디어 뱅크 백종원이 즉흥적인 감자 껍질 요리를 선보인다.

이날 크리스마스 파티를 위해 야외로 나간 백종원은 본 요리에 들어가기 전 솥뚜껑 프라이팬을 길들이기 위해 남겨진 감자 껍질을 볶기 시작했다.

고소한 냄새에 이끌려온 새내기들이 "이거 먹어요?"라며 반신반의하자 갑자기 실험정신이 발동한 백종원은 "먹음직스럽게 만들어 볼까요?"라면서 예정에 없던 즉흥 감자 껍질 볶음 요리를 시작했다.

버려질 뻔했던 감자 껍질에 백종원의 손길이 닿자 점점 요리로서의 면모를 갖춰 갔고 다양한 재료들의 첨가로 꿀맛 비주얼을 보이면서 새내기들은 군침을 흘렸다는데.

태어나서 처음 먹어 보는 감자 껍질 볶음을 한입 먹은 새내기들이 바삭바삭한 식감과 진한 감자의 맛에 진심 리액션을 터트리자 백종원은 "앞으로 껍질 버리지 말아야겠다"고 다짐해 맛도 좋고 영양도 풍부한 감자 껍질의 재발견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백종원표 감자 껍질 볶음 레시피는 27일 오후 8시 30분 '백종원 클라쓰'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