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딸' 재아, 완전 뉴진스 상이네…'모델' 재시보다 더 아이돌 느낌


이동국 딸 재아가 상큼한 미모를 뽐냈다.

최근 재아는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재아는 방안에서 셀카를 찍은 모습. 아이돌 못지 않은 아우라를 풍기고 있다.

축구선수 출신 방송인 이동국은 2005년 미스코리아 출신 이수진과 결혼했다. 이들은 슬하에 4녀 1남을 두고 있다. 2007년생인 쌍둥이 자매 중 큰딸 재시는 현역 모델로 활동 중이고 둘째 재아는 테니스 선수로 활동하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