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하얀, 얼굴에 거미줄이야 뭐야? 독특한 '피부관리법'에 시선 집중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피부관리에 나섰다.

최근 서하얀은 "미세전류팩도 진심"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하얀은 얼굴에 팩을 올려놓고 관리를 하는 모습. 트러블 하나 없이 매끈한 피부가 인상적이다.

서하얀은 2017년 18세 연상 임창정과 결혼했다. 임창정의 세 아들과 함께 두 아들을 더 낳아 다섯 아들을 뒀다. 서하얀은 최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크리에이터로서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