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김이나
/사진 = 김이나


작사가 김이나가 라디오 DJ 우수상을 받으며 공개 섭외에 나섰다.

김이나는 30일 "MBC연예대상에서 라디오부문 우수상 받았다!!"라고 적고 라디오 팀이 준비한 현수막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현수막에는 "지드래곤, 김연아, 네이마르, 유재석 별밤 나와주세요. 진지합니다"라는 문구가 눈길을 끈다.
/사진 = 김이나
/사진 = 김이나
이에 김이나는 "원래 수상소감에서 권지용, 김연아, 네이마르, 유재석 꼭 모시고 싶다고 말하겠다 해서 현수막도 저렇게 만들었는데 막상 받으러 올라가니까 쭈구리돼서 왠지 빨리 하고 도망치고 싶어서 못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그렇지만 이제라도 용기내어 태그해본다. 유느님은 아쉽게도 인스타를 안 하지만. #권지용 #김연아 #네이마르 #유재석 님들, 별밤이 간절히 기다리겠습니다"라고 강조했다.

김이나는 MBC 표준FM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의 DJ 부스를 지키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