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한아름
/사진 = 한아름


그룹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둘째 출산 소식을 밝혔다.

한아름은 30일 "저는 출산 잘하고 왔어요! 둘째라고 여유 넘치다가, 지금은 고통에 허덕이는 중입니다. 하하, 마취 기운 있어서 안 아팠나 봐요"라며 둘째 출산 소식을 전했다.

그는 "임신 체질인가 했던 거만했던 나 반성 중. 마취 다 풀리자마자 너무 아파서 격하게 무통주사 누르는 중입니다"라며 "제왕 하신 분들 아시죠.. 페인버스터와..무통.. 제 생명줄 잡고 이 밤을 버티고 있네요"라고 적었다.

이어 그는 "12시면 물을 마실 수 있어서 그 전에 정신 차리고 소식 올려 봅니다"라며 "응원해 주시고 격려해 주신 분들 너무 감사해요! 맘으로 걱정하고 계셨을 지인들도 모두 연락을 드릴 여유가 없어서 이렇게 올려보아요"라고 인사했다.
/사진 = 한아름
/사진 = 한아름
새롭게 태어난 새 생명에 대한 애정도 뽐냈다. 한아름은 "저는 건강하고 둘째 뽀또도 3.98kg으로 아주 건강하게 잘 태어났답니다! 그나저나.. 둘째는 사랑이라는 말 맞네요"라며 "내 아들들 이제 꽃길만 걷게 해줄게"라고 다짐했다.

한편 2012년 티아라 합류했다가 이듬해 건강상 이유로 탈퇴했다. 한아름은 최근 남편과 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사이'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