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은♥윤남기 "해킹 당했던 '남다리맥' 유튜브, 상당 부분 복구"


이다은·윤남기의 해킹 당했던 유튜브의 복구가 완료 단계다.

이다은·윤남기 소속사 이엘파크는 공식 채널을 통해 "지난 15일 '남다리맥' 유튜브 채널이 해킹 공격을 받아 본 채널과 무관한 콘텐츠가 연달아 업로드 될 뿐만 아니라, 채널의 기존 영상들까지 삭제되는 피해가 있었다"며 "사태 파악 후 빠른 복구를 위해 당사는 구글 측과 소통을 이어왔으며, 현재 '남다리맥' 채널은 상당 부분 복구가 완료된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많은 분들의 걱정 어린 관심과 응원 덕분"이라며 감사를 표했다. 또한 "향후 당사는 '남다리맥' 유튜브 채널의 보안 강화 및 계정 보호를 위해 더욱 주의를 기울이며, 믿고 기다려주신 구독자 여러분들께 더 좋은 콘텐츠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이다은, 윤남기 역시 해당글을 가져와 자신의 채널에 게재했다. 한동안 유튜브 콘텐츠를 선보이지 못했던 부부는 다시 활동을 재개할 수 있게 됐다.

MBN 예능 '돌싱글즈2'를 통해 인연을 맺은 윤남기와 이다은은 혼인신고를 마치고 지난 9월 결혼식을 올렸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