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안영미 인스타그램
사진= 안영미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안영미가 남편과의 달달한 일상을 공유했다.

안영미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울 송 선배님 덕분에 깍쟁이 왕자님과 실컷 활력 넘치는 낮과 밤을 보내고 왔습니다. 우리 송 선배님 최고"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난 1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 캡처 화면과 안영미 부부가 함께 걷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안영미는 현재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와 MBC 예능 '라디오스타'를 진행하고 있다. 2020년 2월 일반인 남성과 혼인신고 한 뒤 한국과 미국 장거리 신혼생활 중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