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스파이크 / 사진=텐아시아DB
돈스파이크 / 사진=텐아시아DB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김민수·45)가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지난 26일 오후 8시께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필로폰을 투약, 소지한 혐의로 돈스파이크를 체포했다. 사실 확인을 위해 돈스파이크 본인과 연락을 시도했지만, 연락이 닿지 않는 상황.

경찰은 돈스파이크에게 마약 시약 검사를 진행, 이후 추가적인 검사를 할 예정이다.

앞서 경찰은 마약 혐의로 체포된 다른 피의자를 조사하던 도중 돈스파이크의 마약 투약 혐의를 포착, 정황 확인 후 체포영장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돈스파이크는 지난 6월 6세 연하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결혼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