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홍현희가 사랑스러운 아들의 모습을 공개했다.

홍현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똥별이 잘꺼에여. 이모들도 잘자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남겼다 사진에는 새근새근 자고 있는 홍현희 아들의 모습이 보인다. 제이쓴과 홍현희를 모두 닮은 듯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깜찍하고 사랑스러운 아이의 모습은 미소를 유발한다.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최근 득남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