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빈♥' 신다은, 외출 나갔다가 금세 그리워진 육아 "즐거운데 들어가고 싶어"[TEN★]


'임성빈♥' 신다은, 외출 나갔다가 금세 그리워진 육아 "즐거운데 들어가고 싶어"[TEN★]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신다은이 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신다은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콧바람 쐬는 날 분명 즐거운데 또 얼릉 들어가서 보고 싶은 홀리… 뭐지? 뭐야 뭐야 뭐지 #뭐긴 사랑이지"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신다은은 외출을 나가 육아에서 잠시 해방된 모습. 노란색 원피스를 입고 가게를 구경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 외출이 즐거운데도 금세 아들이 보고 싶어진 엄마의 모습은 미소를 유발한다.

신다은은 인테리어 디자이너 임성빈과 2016년 결혼했으며, 지난 4월 아들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