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신지 인스타그램
사진= 신지 인스타그램


코요태 신지가 근황을 전했다.

신지는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 손으로 얼굴을 괴고 있는 신지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그의 앵두 같은 입술이 눈길을 끈다.

한편, 신지는 MBC 표준FM '정준하, 신지의 싱글벙글쇼' DJ로 활약 중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