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서수연이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서수연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로 기초는 마무리. 어디든 껌딱지와 함께 크크크. 남은 7일간 예쁘게 꾸며 보아야지"라고 글을 올렸다. 서수연의 청담동의 한 호텔의 카페를 찾은 모습. 만삭에도 앳된 미모가 눈길을 끈다.

이필모와 서수연은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연애의 맛'을 통해 만나 2019년 2월 결혼해 슬하에 아들 담호 군을 두고 있다. 서수연은 현재 둘째를 임신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